끝나는 말

으로 끝나는 모든 글자의 단어: 210개

한 글자 단어: 1 두 글자 단어: 30 세 글자 단어: 92 네 글자 단어: 48 다섯 글자 단어: 23 여섯 글자 이상 단어: 16 모든 글자 단어: 210

한가 : (1)온 가슴.

북극사 : (1)‘순록’의 북한어.

조반가 : (1)‘아침거리’의 방언. 제주 지역에서는 ‘조반슴’으로도 적는다.

아나르코생디칼리 : (1)노동조합을 통하여 무정부주의적 사회의 실현을 이룩하려는 사상이나 운동. 20세기 초기부터 제일 차 세계 대전 전후에 걸쳐 에스파냐, 프랑스, 이탈리아 등지에서 잠시 동안 융성하였다.

: (1)‘버짐’의 방언 (2)‘버섯’의 방언

뜬머 : (1)머슴살이 집을 남의 집 여기듯 하는 머슴.

외딴 : (1)‘외딴섬’의 방언

말코손바닥사 : (1)사슴과의 포유류. 몸의 길이는 2.5~3미터이며, 회색을 띤 갈색이다. 몸무게가 500~700kg으로 현존하는 사슴 가운데 가장 크며, 수컷은 손바닥 모양의 뿔이 있다. 삼림과 호숫가에 무리를 지어 사는데 캐나다, 알래스카, 시베리아 등지에 분포한다.

큰머 : (1)많은 일을 두루 잘하는 머슴.

술통 가 : (1)가슴의 앞뒤 지름이 커져서 가로 지름과 비슷하게 되어 술통 모양을 이룬 가슴. 폐 공기증 때 나타난다.

네오이데알리 : (1)자연주의, 실증주의 및 유물론에 대항하여, 19세기 초기의 독일 관념론의 정신을 부활ㆍ발전시키려고 한 철학적 경향. 신칸트학파, 신피히테학파, 신헤겔학파가 이에 속한다.

설비 : (1)‘설빔’의 방언

마른가 : (1)근심과 걱정으로 애를 태우는 가슴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새가 : (1)새의 가슴처럼 복장뼈가 불거진 사람의 가슴. (2)겁이 많거나 도량이 좁은 사람의 마음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3)‘앙가슴’의 방언

: (1)‘논둑’의 방언

짝가 : (1)가슴의 양쪽 크기가 서로 다른 가슴.

대륙사 : (1)사슴과의 하나. 어깨의 높이는 90~100cm이고 몸에는 반점이 있으며, 여름털은 등 쪽이 초콜릿빛, 배 쪽은 회색을 띤 백색이고 겨울털은 등 쪽이 밤색이다. 꼬리는 주로 흰색이고 가운데 또는 끝이 검은색이다. 한국, 만주, 우수리강, 시베리아 등지에 분포한다.

작은머 : (1)‘곁머슴’의 방언

진버 : (1)‘진버짐’의 방언

머리가 : (1)머리와 가슴 부분이 구별 없이 하나로 합쳐진 부분. 절지동물문의 갑각강과 주형강에서 볼 수 있다.

식가 : (1)‘설거지’의 방언

: (1)‘바심’의 방언

젖가 : (1)젖이 있는 가슴 부위.

큰마 : (1)‘큰마음’의 방언. 제주 지역에서는 ‘큰슴’으로도 적는다. (2)‘상머슴’의 방언

놀란 가 : (1)전에 놀란 적이 있어 별것 아닌 일에도 일어나는 두근거림. <동의 관용구> ‘놀란 혼’

젯가 : (1)‘젖가슴’의 방언

디가 : (1)‘등’의 방언

오리가 : (1)‘새가슴’의 북한어.

비둘기 가 : (1)비둘기의 가슴처럼 선천적으로 흉골이 과도하게 솟아 나와 앞으로 돌출된 사람의 가슴.

등가 : (1)가슴의 등 쪽 부분.

주걱뿔사 : (1)사슴과의 포유류. 몸의 길이는 2.5~3미터이며, 회색을 띤 갈색이다. 몸무게가 500~700kg으로 현존하는 사슴 가운데 가장 크며, 수컷은 손바닥 모양의 뿔이 있다. 삼림과 호숫가에 무리를 지어 사는데 캐나다, 알래스카, 시베리아 등지에 분포한다.

: (1)‘무엇’의 옛말. (2)‘무슨’의 옛말. (3)‘어찌’의 옛말.

: (1)‘심술’의 방언

갈리카니 : (1)17세기에, 교황의 절대권에 대하여 교회의 독립 자치를 요구한, 프랑스 가톨릭교회의 주장.

혼숫가 : (1)‘혼숫감’의 방언. 제주 지역에서는 ‘혼숫슴’으로도 적는다.

통 모양 가 : (1)가슴의 앞뒤 지름이 커져서 가로 지름과 비슷하게 되어 술통 모양을 이룬 가슴. 폐 공기증 때 나타난다.

혈액 공기가 : (1)가슴막 공간에 공기와 혈액이 고인 상태.

: (1)‘점심’의 방언

포비 : (1)20세기 초 프랑스에서 일어난 회화의 한 유파. 강렬한 순수 색채를 사용한 것이 특징이며 마티스, 루오, 브라크 등이 대표적 작가이다.

실머 : (1)궂은일을 가리지 아니하고 착실히 일하는 머슴.

북사 : (1)사슴과의 하나. 어깨의 높이는 90~100cm이고 몸에는 반점이 있으며, 여름털은 등 쪽이 초콜릿빛, 배 쪽은 회색을 띤 백색이고 겨울털은 등 쪽이 밤색이다. 꼬리는 주로 흰색이고 가운데 또는 끝이 검은색이다. 한국, 만주, 우수리강, 시베리아 등지에 분포한다.

수사 : (1)사슴의 수컷.

안머 : (1)집안 살림을 돌보는 여자 일꾼.

털가 : (1)털이 많이 난 가슴.

넓은뿔사 : (1)‘다마사슴’의 북한어.

에르가스토플라 : (1)샘세포 또는 생장 중인 난모세포의 고정 표본에서 광학 현미경으로 관찰되는 염기성 색소에 염색이 잘 되는 세포질 부분. 전자 현미경으로 관찰하면 이 부분은 소포체가 풍부한 부위이다.

졸라이 : (1)결정론의 관점에서 인간을 생리적 유기체로 보고 과학적ㆍ실험적인 방법으로 그 생활을 그려 내는 문학상의 수법. 프랑스의 작가 졸라의 문학적 태도나 경향을 이르는 말로, 뒤에 이것이 극단적인 경향으로 나타나자 반대자가 이러한 경향을 공격하는 뜻으로 쓴 말이다.

초꼬 : (1)어떤 일을 하는 데서 맨 처음.

: (1)‘점심’의 방언

앵티미 : (1)현대 프랑스 시단(詩壇)의 한 경향. 친밀한 심정을 기조로, 주변 생활에서 주제를 찾고 따뜻함과 애정을 담아 표현하려는 태도를 갖고 있다. (2)인상파 이후 프랑스에서 일어난 회화의 한 경향. 따뜻하고 정감 있는 가정 내의 일상생활을 잘 묘사하여 서민적인 소박한 생활 감정을 표현하였다.

생가 : (1)공연한 근심이나 걱정으로 인하여 상하는 마음.

포퓔리 : (1)1930년대 프랑스에서 일어난 문학 운동. 정치성과 경향성을 배제하고, 민중의 생활 감정을 묘사하여 민중이 즐겨 읽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르모니에(Lemonnier, L.)가 제창하였다.

쉬프레마티 : (1)20세기 초 소련의 말레비치에 의하여 주창된 기하학적 추상주의의 한 흐름. 단순하고 순수하게 화면을 구성하였으며, 대상의 단순한 모방을 배척하였다.

밑 가 : (1)여성의 가슴에서 아래쪽에 해당하는 부분.

푸앵티이 : (1)1886년 프랑스의 쇠라, 시냐크 등을 중심으로, 인상파의 수법을 더욱 과학적으로 추구하여 일어난 회화의 한 경향. 색조의 분할을 철저히 한 점묘법을 특징으로 하였으며, 화면 구성을 중시하였다.

젖머 : (1)나이가 아주 어린 머슴.

: (1)‘점심’의 방언

디나미 : (1)근대 사회가 이룩한 기계 문명의 진보와 승리를 조형으로 표현하려는 이탈리아 미래파 운동.

보바리 : (1)인간이 자신의 환영(幻影)을 좇아 자기를 속이고 자기를 실제와는 다른, 분수 이상의 존재로 생각하는 정신 작용. 프랑스의 철학자 고티에가 소설 <보바리 부인>의 여주인공의 성격에서 따서 지은 말이다.

섬유 가 : (1)폐장 측과 벽 측의 두 층 층막이 유착되어서 흉막강이 병적으로 폐쇄된 상태.

어부 : (1)음력 정월 대보름날이나 삼월 삼짇날에, 그해의 액막이나 발원(發願)을 위하여 조밥을 강물에 던져 물고기에게 먹이는 일.

참새가 : (1)소심한 성격이나 그런 사람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곁머 : (1)예전에, 상머슴의 일을 거들어 주던 머슴.

꼬부 : (1)‘꼬부슴하다’의 어근.

고지 머 : (1)논 한 마지기에 값을 정하여 모내기부터 마지막 김매기까지 일을 해 주기로 하고 미리 삯을 받아 쓰는 머슴.

꾸부 : (1)‘꾸부슴하다’의 어근.

: (1)‘무섬’의 방언 (2)‘모숨’의 방언

클루아조니 : (1)표현 대상의 형태를 단순화하고 윤곽선을 강조하는 회화 기법. 스테인드글라스, 일본 판화 및 원시 미술의 영향을 받았다. 1886년에 프랑스의 화가 앙크텡(Anquetin, L.)이 처음 시도하였으며, 이후 퐁타벤파와 자포니즘 화가들이 주로 사용하였다.

안가 : (1)두 젖 사이의 가운데. ⇒규범 표기는 ‘앙가슴’이다. (2)‘마음속’의 북한어. (3)‘안감’의 방언. 제주 지역에서는 ‘안슴’으로도 적는다.

뱃머 : (1)배를 부리거나 관리하는 따위의 일을 하는 사람.

네오플라스티시 : (1)1917년에 몬드리안이 시작한 미술 운동. 선과 색채로 순수한 추상적 조형을 나타내려 하였다.

: (1)‘점심’의 방언

아적가 : (1)‘아침거리’의 방언. 제주 지역에서는 ‘아적슴’으로도 적는다.

고름 가 : (1)화농균의 전염으로 가슴막안에 고름이 괴는 병. 열이 나고 가슴이 아픈 증상이 있고, 폐 고름집의 합병증으로 발생하는 일이 많다.

오르가 : (1)흥분이 최고조에 이른 상태. 또는 그때의 흥분. 주로 성교 때에, 성적 쾌감이 최고조에 이른 상태나 그때의 쾌감을 이른다.

고부 : (1)‘고부슴하다’의 어근.

: (1)‘어스름’의 방언

장머 : (1)‘상머슴’의 방언

수머 : (1)머슴 가운데 우두머리.

부엌머 : (1)‘부엌데기’의 북한어.

어깨가 : (1)어깨와 가슴 부분의 위쪽.

안팎머 : (1)같은 집에서 머슴살이를 하는 부부.

셰한 : (1)가는 한숨.

생테티 : (1)회화에서, 대상을 형상과 빛깔의 조화로써 단순하게 종합하여 표현하는 주의. 18세기 중엽 고갱의 창작 태도에서 비롯되었으며, 인상파의 필촉 분할이나 점묘를 피하는 것이 특징이다.

피가 : (1)‘혈액 가슴’의 북한어.

타시 : (1)1950년대에 유행한 유럽 작가들의 화풍. 추상 표현주의적 경향을 조소적으로 표현하였다. ‘얼룩’, ‘오점’을 뜻하는 프랑스어 ‘타슈(tache)’에서 유래한다.

: (1)‘마음’의 방언. 제주 지역에서는 ‘슴’으로도 적는다.

공머 : (1)돈을 받지 않고 머슴 노릇을 함. 또는 그런 머슴 노릇.

: (1)‘점심’의 방언

: (1)‘콩깍지’의 방언

저녁가 : (1)‘저녁거리’의 방언. 제주 지역에서는 ‘저녁슴’으로도 적는다.

누리사 : (1)‘백두산사슴’의 북한어.

풋바 : (1)‘풋바심’의 방언

뚝머 : (1)무뚝뚝하고 융통성 없는 머슴.

혈액 가 : (1)가슴막 공간 안에 혈액이 괸 상태. 심장, 허파, 대혈관의 손상으로 말미암는 경우가 많으며 가슴 통증이나 호흡 곤란, 쇼크 따위를 일으킨다. (2)가슴막 공간 안에 혈액이 괸 상태. 심장, 허파, 대혈관의 손상으로 말미암는 경우가 많으며 가슴 통증이나 호흡 곤란, 쇼크 따위를 일으킨다.

: (1)말이나 행동을 선뜻 결정하지 못하고 자꾸 머뭇거리는 모양.

왕머 : (1)머슴 가운데 으뜸이 되는 우두머리 머슴.

덴 가 : (1)어떤 일에 한번 몹시 혼난 일이 있는 사람이 걸핏하면 병적으로 가슴을 두근거리며 겁냄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오토마티 : (1)프랑스의 초현실주의 예술 운동에서 제창된 표현 기법. 이성이나 기존의 미학을 배제하고 무의식의 세계에서 생긴 이미지를 그대로 기록하는 것으로, 주로 시(詩)와 회화에서 행하여졌다.

상머 : (1)일을 잘하는 장정 머슴.

출처: 우리말샘

공유해 주세요. 힘이 됩니다. Logo Image
아래 주소를 공유해주시면 좋습니다.




(으)로

실전 끝말 잇기

슴으로 끝나는 모든 글자 단어는 210개 입니다. 그리고 슴으로 시작하는 단어는 40개 입니다. 더 자세히 알아보세요.

시작 슴으로 시작하는 단어: 40개 : 슴, 슴가, 슴겁다, 슴것슴것허다, 슴나라, 슴다, 슴두, 슴둥, 슴뜨다, 슴메, 슴묽다, 슴바귀, 슴바기, 슴바깍질, 슴바꾸, 슴배다, 슴배이다, 슴벅, 슴벅거리다, 슴벅대다, 슴벅슴벅, 슴벅슴벅하다, 슴벅이다, 슴벅하다, 슴베, 슴베찌르개, 슴뻑, 슴뻑거리다, 슴뻑대다, 슴뻑슴뻑, 슴뻑슴뻑하다, 슴뻑이다 ...

사진과 명언

존 드라이든

" 참을성이 있는 사람이 화를 냈을 때는 조심해야 한다.^1000 "

#때 #화 #사람 #조심 #참을성
윌리엄 셰익스피어
" 인내하지 못하는 자는 얼마나 불행한가? 천천히 아물지 않는 상처가 어디 있단 말인가? "
#상처 #말 #불행 #인내


Google 검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