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함하는 말

칠을 포함하는 모든 글자의 단어: 1,492개

한 글자 단어: 1 두 글자 단어: 204 세 글자 단어: 326 네 글자 단어: 398 다섯 글자 단어: 174 여섯 글자 이상 단어: 389 모든 글자 단어: 1,492

생삼사칠 : (1)사람이 태어난 뒤 사흘 동안과 죽은 뒤 이레 동안이라는 뜻으로, 부정하다고 꺼리는 기간을 이르는 말.

이백칠십 도 백 턴 : (1)농구에서, 한 발을 중심으로 뒤로 270도 회전하여 몸의 방향을 바꾸는 동작. 구십 도 프런트 턴과 비슷한 목적으로 행한다.

평칠하기 : (1)그림을 그릴 때, 한 가지 색을 써서 평면적으로 단순하게 칠하는 일.

칠중창 : (1)일곱 사람이 일곱 성부로 하는 중창.

진칠하다 : (1)임금의 관에 옻을 칠하다.

칠수매 : (1)일곱 살 먹은 말을 이르는 말

칠기뿌레기 : (1)‘칡뿌리’의 방언

불국사 연화교 칠보교 : (1)경주 불국사 극락전의 정문인 안양문으로 올라가는 석교. 통일 신라 시대에 건립된 것으로 경사가 완만하게 처리되어 있다. 연꽃잎이 새겨져 있는 아래 다리가 연화교이고 연꽃잎이 새겨져 있지 않은 위 다리가 칠보교이다. 부드럽고 온화한 모습의 다리로서 신라 시대 석조 가구 기법의 우수성을 잘 보여 주고 있다. 국보 정식 명칭은 ‘경주 불국사 연화교 및 칠보교’이다.

양양 낙산사 칠층 석탑 : (1)강원도 양양군 강현면 낙산사에 있는 조선 시대의 석탑. 화강암으로 만들어진 사각형의 석탑으로, 조선 세조 13년(1467)에 중수하면서 3층이던 것을 7층으로 높였다. 전체 높이는 6.2미터이고, 상륜(相輪)의 높이는 1.41미터이다. 보물 제499호.

칠합무지기 : (1)길이가 서로 다른 일곱 벌의 무지기.

주홍칠 : (1)주홍빛으로 칠함. 또는 그 칠.

금칠하다 : (1)금가루나 금빛이 나는 가루를 바르다.

주홍칠하다 : (1)주홍빛으로 칠하다.

칠품 : (1)고려ㆍ조선 시대에 둔, 문무관 품계의 일곱째. 정칠품과 종칠품이 있었다. (2)그리스도의 대리자로서 성직에 오르기 위하여 거쳐야 할 일곱 가지 품계. 곧 수문품, 강경품, 구마품, 시종품, 차부제품, 부제품, 사제품 또는 신품(神品)이다. 이 가운데 부제품과 사제품을 제외한 나머지는 모두 없앴다.

칠언시 : (1)일곱 자로 한 구를 이루는 한시(漢詩)를 통틀어 이르는 말. 칠언 고시, 칠언 배율, 칠언 절구, 칠언 율시 따위가 있다.

칠분의 일 타원 : (1)특별한 여섯 점을 지나는 타원. 분수 1/7을 순환 소수로 나타낼 때에, 반복되는 자릿수인 142857에서 인접한 두 자릿수씩 끊어서 (1, 4), (4, 2), (2, 8), (8, 5), (5, 7), (7, 1)를 좌표로 가지는 여섯 점을 지나는 타원을 이른다.

칠떼기 : (1)‘칠삭둥이’의 방언

칠팔 : (1)그 수량이 일곱이나 여덟임을 나타내는 말.

칠리향 : (1)돈나뭇과에 속한 돈나무의 생약명. 줄기와 잎을 약용하며 강압, 활혈, 소종에 효능이 있어 고혈압, 동맥 경화, 습진 따위를 치료하는 데 쓴다.

나전 칠 : (1)광채가 나는 자개 조각을 여러 가지 모양으로 박아 넣거나 붙인 다음 옻을 칠하여 윤을 내는 공예 기법.

반감칠화음 : (1)감삼화음에 단7도 음정이 더해져서 만들어진 화음. 단7화음의 5음을 반음 내려서 만들어진 화음으로 볼 수도 있다.

삼사칠증 : (1)구족계를 줄 때에, 계화상ㆍ갈마사ㆍ교수사의 스승 세 명과 증인으로 모신 일곱 명을 통틀어 이르는 말.

시온 칠감 : (1)온도의 상승에 따라 변색하는 안료를 포함한 칠감. 온도계 따위를 사용하기가 곤란한 기계 장치의 가동(可動) 부분이나 넓은 면적의 표면 온도를 재는 데 사용한다.

칠칠절 : (1)그해에 처음으로 추수한 벼와 밀을 하나님에게 바치는 유대인의 절기. 무교절로부터 50일째 되는 날이다.

정벌칠 : (1)애벌칠이나 재벌칠 뒤에 마무리로 칠하는 일.

칠성 불공 : (1)민간 신앙에서, 북두칠성을 맡은 신에게 지내는 제사와 부처에게 하는 공양을 통틀어 이르는 말.

짚신에 분칠하기 : (1)‘짚신에 국화 그리기’의 북한 속담.

칠렁칠렁 : (1)많이 괸 물 따위가 물결을 이루며 자꾸 넘칠 듯 흔들리는 소리. 또는 그 모양.

칠기넌출 : (1)‘칡넝쿨’의 방언

칠척장신 : (1)일곱 자나 되는 큰 키라는 뜻으로, 매우 큰 키 또는 키가 매우 큰 사람을 이르는 말.

칠칠히 : (1)나무, 풀, 머리털 따위가 잘 자라서 알차고 길게. (2)주접이 들지 아니하고 깨끗하고 단정하게. (3)성질이나 일 처리가 반듯하고 야무지게. (4)터울이 잦지 아니하게.

칠요력 : (1)1052년에 김성택(金成澤)을 비롯한 천문학자들이 만든 역서(曆書).

동유칠 : (1)유동의 씨에서 짜낸 기름에 활석(滑石), 밀타승(密陀僧) 따위를 섞고 안료를 넣어서 만든 도료.

움칠하다 : (1)깜짝 놀라 갑자기 몸이 움츠러들다. 또는 몸을 움츠리다. ‘움찔하다’보다 거센 느낌을 준다.

이고주 칠량 : (1)한식 목조 건물에서, 지붕틀을 짤 때 앞뒤로 높은 기둥 두 개를 써서 꾸민 칠량(七梁) 지붕틀.

칠성문 : (1)평양시 모란봉에 있는, 고구려 평양성의 내성 북문. 6세기 중엽에 창건되었다.

칠레의 지진 : (1)1807년에 독일의 극작가 클라이스트가 지은 희곡. 그의 데뷔작이자 대표작으로, 프랑스 혁명을 염두에 두고 쓴 작품으로 알려져 있다. 두 연인의 사랑과 군중의 폭력성을 극적으로 대비시키며, 인간과 종교의 양면성에 대해 묘사하고 있다.

칠덤풀 : (1)‘칡덤불’의 방언

곤칠기 : (1)마른 칡. 줄기를 적당히 잘라 끈으로 쓴다

분칠되다 : (1)종이나 널빤지 따위에 분이 발라지다. (2)(낮잡는 뜻으로) 얼굴에 분이 발라지다. (3)(비유적으로) 진실이 가려져 거짓으로 그럴듯하게 둘러맞춰져 꾸며지다.

음력 칠월 기우는 해에 검정 소 뿔이 빠진다 : (1)음력 칠월에는 저무는 해에도 검정 소의 뿔이 익어서 빠진다는 뜻으로, 음력 7월의 햇볕이 무척 따가움을 이르는 말.

칠창 : (1)옻독이 올라 생기는 급성 피부병.

칠엽담 : (1)박과에 속한 덩굴차의 생약명. 전초를 약용하며 사포닌이 함유되어 진해, 거담에 효능이 있고 건강 차로 이용된다.

복색 조칠 : (1)나무나 쇠붙이로 된 그릇의 거죽에 도드라지게 무늬를 새기고 두 가지 이상의 옻을 입히는 일.

증장칠화음 : (1)장7화음의 5음을 반음 올린 화음. 증3화음에 장7도 음정을 더한 화음이다.

칠덕가 : (1)중국 당나라 태종이 신하인 위징(魏徵)과 우세남(虞世男) 등에게 명하여 지은 무공(武功)의 일곱 덕을 기린 노래.

모칠다 : (1)옷, 이부자리 따위가 젖거나 더럽혀지다

칠전팔기하다 : (1)여러 번 실패하여도 굴하지 아니하고 꾸준히 노력하다. 일곱 번 넘어지고 여덟 번 일어난다는 뜻에서 나온 말이다.

종칠품 : (1)고려 시대의 18 품계 가운데 열넷째 등급. 문산계의 선의랑, 조산랑, 종사랑, 수직랑 등과 무산계의 익위교위, 익휘부위 등이 해당한다. (2)조선 시대의 18 품계 가운데 열넷째 등급. 문관(文官)의 계공랑, 무관(武官)의 진용부위ㆍ분순부위, 토관(土官)의 주공랑ㆍ수의도위, 잡직(雜職)의 승무랑ㆍ선용부위 등이 해당한다.

칠 홉 송장 : (2)정신이 흐리멍덩하고 행동이 반편 같은 사람을 비난조로 이르는 말.

칠곡 정도사지 오층 석탑 : (1)경상북도 칠곡군 정도사 터에 있었던 고려 시대 오층 석탑. 1924년에 경복궁으로 이전하였다가 1994년에 국립 대구 박물관으로 다시 옮겼다. 위층 기단에 탑 이름이 새겨져 있고, 끝에 ‘태평십일년(太平十一年)’이라는 명문이 있다. 보물 제357호.

칠보족두리 : (1)새색시가 쓰는 족두리. 사방에 금박을 박고 여러 가지 패물로 꽃 모양을 만들어 꾸민다. 소례복에 갖추어 쓴다.

완산 칠봉 : (1)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에 있는 산. 주봉인 장군봉을 중심으로 하여 검무봉ㆍ선인봉ㆍ모란봉 등 7개의 봉우리가 이어져 있어 붙여진 이름이다. 산 정상의 전망대에서 전주 시내를 내려다볼 수 있으며, 칠성사(七星寺)ㆍ정혜사(定慧寺) 등의 명소가 있어 관광객이 많이 찾는다. 주봉의 높이는 185미터.

칠요일 : (1)월요일, 화요일, 수요일, 목요일, 금요일, 토요일, 일요일을 통틀어 이르는 말. 유대교나 기독교를 믿는 나라의 역서(曆書)에서 쓰기 시작하였다.

칠보뇌옥 : (1)전륜왕이 죄를 지은 왕자를 가두는 감옥. 무량수경에서는 부처의 지혜를 의심한 자력 염불자가 극락의 가장자리인 해만계에 태어나 5백 년 동안 삼보를 보지 못하고 법락을 얻지 못함을 비유한다.

도적놈 도망칠 구멍을 내주고 쫓는다 : (1)‘쥐도 도망갈 구멍을 보고 쫓는다’의 북한 속담.

칠기덤불 : (1)‘칡덤불’의 방언

칠행시 : (1)일곱 개의 시행으로 이루어진 시. 영시와 프랑스 시에서 종종 나타나고 러시아 시에서는 거의 보이지 않는 형식이다. 영국의 시인 초서가 프랑스 시로부터 도입한 개념이기 때문에 ‘초서 연(Chaucer stanza)’으로 불린다.

시칠리아 만종 반란 : (1)1282년에 시칠리아의 수도 팔레르모에서 일어난 반란. 당시 시칠리아를 통치하던 프랑스 앙주가(Anjou家)의 압제에 불만을 품은 주민들이 일으킨 사건이다. 부활제 월요일의 만종을 신호로 시작되어 섬 전역으로 번졌으며, 앙주가가 추방되고 많은 프랑스인이 학살되었다.

칠푼 : (1)매우 작고 보잘것없는 것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칠야삼경 : (1)캄캄하게 어두운 한밤중.

린광칠감 : (1)인광을 내는 물감에 전색제(展色劑)ㆍ가소제ㆍ보조제 따위를 섞어 만든, 빛을 내는 물감. 형광등, 텔레비전 수상기 따위에 쓴다. ⇒남한 규범 표기는 ‘인광 칠감’이다.

정제 옻칠 : (1)도장을 분류하는 형식의 하나. 옻나무의 수피에 상처를 입혀서 침출한 수액을 채취, 정제를 하여 만든 도료를 이용하여 목재 따위에 도장하는 방법이다.

칠성자 : (1)예전에 쓰던 권총의 하나. 탄알 일곱 알을 재우게 되어 있다.

북은 칠수록 맛이 난다 : (1)무슨 일이나 하면 할수록 신이 나고 잘된다는 것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제천 장락동 칠층 모전석탑 : (1)충청북도 제천시 장락동에 있는 통일 신라 시대의 석탑. 자연석으로 기단을 짠 뒤에, 점판암을 다듬어 만든 벽돌로 7층의 탑신을 올렸다. 특이하게도 1층의 네 모서리에 화강암 기둥을 세웠으며, 탑신 전체에 회를 칠한 흔적이 남아 있다. 탑을 쌓은 형식이나 수법으로 보아 통일 신라 후기에 만든 것으로 추정된다. 보물 제459호.

어칠어칠하다 : (1)‘어치렁어치렁하다’의 준말.

헌칠 : (1)‘헌칠하다’의 어근.

왜칠 : (1)일본식 칠. 또는 일본에서 나는 칠.

꺼칠 : (1)‘꺼칠하다’의 어근.

칠색단조고리 : (1)‘때때저고리’의 방언

칠보소 : (1)중국 명나라 대종, 즉 경태제(景泰帝) 때 만든, 에나멜페인트 같은 푸른 물감.

칠전팔기 : (1)일곱 번 넘어지고 여덟 번 일어난다는 뜻으로, 여러 번 실패하여도 굴하지 아니하고 꾸준히 노력함을 이르는 말.

칠일주 : (1)담근 지 이레 만에 마시는 술.

칠현금 : (1)일곱 줄로 된 고대 현악기의 하나. 오현금에 두 줄을 더한 것이다.

칠방 : (1)약물 배합의 차이에 따라 일곱 가지로 분류한 처방. 대방, 소방, 완방, 급방, 기방, 우방, 복방을 이른다. (2)옻칠을 한 물건들을 전문적으로 만드는 곳.

칠떡칠떡하다 : (1)물건이 자꾸 길게 늘어져 바닥에 닿았다 들렸다 하며 끌리다.

칠절 : (1)‘칠언 절구’를 줄여 이르는 말.

공공칠가방 : (1)‘아타셰케이스’를 달리 이르는 말. 1960년대 미국의 첩보 영화 <007>의 주인공이 들고 다닌 데서 유래한다.

칠종십이파 : (1)고려 중기 이후에 나뉜 불교의 분파를 통틀어 이르는 말. 자은종, 화엄종, 도문종, 열반종, 소승종, 중도종, 신인종, 남산종, 총지종, 조계종, 천태법사종, 천태소자종이다.

칠멘조 : (1)‘칠면조’의 방언

칠루 : (1)일곱 가지 번뇌. 견루, 수루(受漏), 근루, 악루, 친근루, 수루(修漏), 염루를 이른다.

개칠 : (1)한 번 칠한 것을 다시 고쳐 칠함. (2)글씨를 쓰거나 그림을 그릴 때, 한 번 그은 곳에 다시 붓을 대서 칠함.

칠팔월국 : (1)자연 개화기가 7월과 8월 사이인 국화 품종들.

경주 불국사 연화교 및 칠보교 : (1)경주 불국사 극락전의 정문인 안양문으로 올라가는 석교. 통일 신라 시대에 건립된 것으로 경사가 완만하게 처리되어 있다. 연꽃잎이 새겨져 있는 아래 다리가 연화교이고 연꽃잎이 새겨져 있지 않은 위 다리가 칠보교이다. 부드럽고 온화한 모습의 다리로서 신라 시대 석조 가구 기법의 우수성을 잘 보여 주고 있다. 국보 제22호.

라전칠공예 : (1)‘나전’의 북한어. ‘자개박이옻칠공예’로 다듬음. ⇒남한 규범 표기는 ‘나전 칠 공예’이다.

옻칠개 : (1)‘옻칠’의 방언

왁스 칠 : (1)마루나 가구 따위에 광택을 내기 위하여 왁스를 바르는 일.

바닥칠 : (1)여러 겹으로 하는 칠 가운데 맨 처음의 칠.

그칠간 : (1)한자 부수의 하나. ‘良’, ‘艱’ 따위에 쓰인 ‘艮’을 이른다.

디비 삼칠 접속기 : (1)1952년 아이티티 캐논사(ITT Cannon社)에서 고안한 디(D) 형태 접속기 중 하나. 37개의 핀이 있으며, 아르에스 사구구(RS-499) 접속에 사용된다.

천구백칠십 년대 스타일 : (1)기성세대에 대한 반항을 표출하여 파괴적이고 도발적이거나 자연 상태로의 회귀가 반영된, 1970년대의 서양 옷 스타일. 펑크 룩, 에스닉 룩, 포클로어 룩, 레이어드 룩, 빅 룩, 컨트리 룩, 스포츠 룩 따위가 유행하였다.

칠 점 일 서라운드 사운드 : (1)일곱 개의 음원과 한 개의 우퍼를 포함하여 여덟 개의 음원 채널을 지원하는 입체 음향 시스템.

헤로니안 칠각기둥 : (1)모든 모서리의 길이, 면의 넓이, 부피가 유리수인 칠각기둥.

칠부 전서 : (1)13세기에 에스파냐의 알폰소 십세가 로마법을 토대로 선대의 관습법과 도덕규범 따위를 집대성한 법전. 국내의 뛰어난 법률가와 판사를 동원하였으며, 국왕이 직접 감수를 맡았다.

오칠일 : (1)사람이 죽은 뒤의 서른닷새 동안. 또는 서른닷새째 되는 날.

칠성급 : (1)별의 개수로 매긴 호텔이나 레스토랑 따위의 등급에서, 일곱 개의 별을 받은 등급. 최상위 등급에 해당된다. 주로 해외에 있다.

칠면조 : (1)칠면조과의 새. 몸은 청동색ㆍ검은색ㆍ흰색 따위가 있고 꼬리가 부채 모양으로 퍼져 있으며 머리와 목에는 털이 없고 살이 늘어졌는데, 그 빛이 여러 가지로 변하므로 이 이름이 붙었다. 식용 및 애완용으로 널리 기른다.

칠지도 : (1)일본 나라현(奈良縣) 덴리시(天理市) 이소노카미 신궁(石上神宮)에 소장되어 있는 철제 칼. 몸체 좌우에 일정한 간격으로 3개씩 가지가 뻗어 나와 있으며, 몸체 앞뒤에 60여 자의 명문(銘文)을 새겨져 있다. 칼의 용도와 새겨진 명문의 해석에 대해서는 의견이 분분하다. 백제에서 제작하여 일본에 하사한 것으로 추정된다.

칠락팔락 : (1)사물이 가지런하게 고르지 못함. (2)제각기 뿔뿔이 흩어지거나 이리저리 없어짐.

출처: 우리말샘

공유해 주세요. 힘이 됩니다.
아래 주소를 클릭하시면, 간편 복사됩니다.

(을)를

사진과 명언

마르쿠스 발레리우스 마르티알리스

" 왜 힘깨나 쓰는 사람들은 시시한 아령이나 들며 스스로를 지치게 할까?^500 차라리 포도원을 일구는 게 더 가치있는 운동인 것을.^1000 "

#힘 #포도원 #운동 #가치 #아령 #사람 #스스로
피에르 코르네유
" 아무런 위험없이 승리하는 것은 영광 없는 승리일 뿐이다. "
#승리 #위험 #영광


구글(Google) 맞춤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