쩍을 포함하는 단어 : 97 개

파란색 단어를 클릭하면 해당 단어로 시작하거나 끝나는 단어 리스트로 이동합니다.

쩍을 포함하는 다섯 글자 이상의 단어 : 24 개

근하

[형용사][여 불규칙 활용]음식을 닥치는 대로 먹거나 말을 함부로 하여, 입이 매우 걸다.

리쩍

[형용사] ‘귀살쩍다’를 낮잡아 이르는 말.

[자동사][타동사]자꾸 꿀쩍꿀쩍하다. 꿀쩍대다. (작은말)꼴짝거리다.

[타동사] 긁어 뜯적거리다. 끌쩍대다. (작은말)깔짝거리다2.

[자동사]자꾸 갑자기 놀라다. 끔쩍대다. (작은말)깜짝거리다.

근하

근하

근하

[타동사]자꾸 벌쩍벌쩍하다. 벌쩍대다. (작은말)발짝거리다.

근하

거리

근하

주물

[타동사]자꾸 쩍쩍하다. 쩍쩍대다.

쩍거리

[타동사]눈을 자꾸 흘근번쩍흘근번쩍하다. 흘근번쩍대다.

쩍대

쩍흘근번

[부사][하다형 타동사]여럿이 자꾸 눈을 흘기며 번쩍이는 모양.

쩍을 포함하는 네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44 개

충쩍

[형용사]아둔하고 조심성이 없다. 갱충맞다.

쩍걸

[부사][하다형 자동사]성질이 쾌활하여, 어떤 일에나 시원스레 행동하는 모양.

쩍대

연쩍

[형용사]몹시 미안하여 낯이 화끈거리는 느낌이 있다. (변한말)계면쩍다. 겸연쩍-이[부사].

면쩍

[형용사]의 변한말.

란쩍

이쩍

[형용사]괴이한 느낌이 있다.

란쩍

주제넘다. 건방지다.

살쩍

쩍대

쩍없

꿈쩍할 수가 없다.

쩍이

쩍끌

쩍대

[타동사]끌쩍거리다.

쩍대

쩍이

끔쩍

쩍무

한쪽에서부터 차례로 모조리 뽑아 버리는 모양.

심쩍

[형용사] (일이 분명치 못하여) 마음에 거리끼다.

안쩍

쩍이

[타동사]의 센말. (작은말)반짝이다. (센말)뻔쩍이다.

쩍대

쩍벌

일어나려고 애를 쓰며 이리저리 자꾸 움직이는 모양.

미쩍

쩍대

[타동사]불쩍거리다.

쩍불

쩍이

쩍밀

상쩍

[형용사]수상한 데가 있다.

쩍하

쩍우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의 센말. (작은말)와짝와짝2.

근슬

심쩍

[형용사]의심스러운 데가 있다. 의심스럽다.

말없

[형용사]더 말할 나위 없이 썩 잘되다. 쩍말없―이[부사].

쩍대

쩍대

[자동사][타동사]펄쩍거리다.

쩍대

[자동사][타동사]풀쩍거리다.

망쩍

망쩍

[형용사]정신 차려서 제대로 해야 할 일을 그르칠 정도로 아둔하다.

의쩍

의심을 살 만한 점이 있다.

쩍대

[자동사][타동사]훌쩍거리다.

쩍이

쩍대

[타동사]흘쩍거리다.

쩍흘

쩍을 포함하는 세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9 개

의 준말.

열없고 쑥스럽다.

(하는 짓이나 모양새가) 격에 어울리지 아니하다.

[하다형 자동사] (말이나 행동을) 일부러 어물거려 슬쩍 넘기는 모양.

쩍을 포함하는 두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19 개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의 센말. (작은말)깜짝1.

무엇을 아주 가볍고 쉽게 들어 올리는 모양.

물기(액체)가 몹시 졸아들거나 아주 마르는 모양.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의 센말.

관자놀이와 귀 사이에 난 털. 귀밑털. 빈모(□毛).

남에게 들키지 않게 얼른.

갑자기 많이 나아가거나, 또는 갑자기 늘거나 줄어드는 모양. (작은말)와짝. 우쩍―우쩍[부사].

[하다형 자동사·하다형 타동사]단단하고 질긴 물건을 윽물고 깨무는 소리. 으쩍―으쩍[부사][하다형 자동사].

[하다형 자동사]갑자기 힘차게 날거나 뛰어오르는 모양.

[하다형 자동사]몸피가 큰 것이 가볍고 힘 있게 뛰는 모양.

망설이지 않고 갑자기 떠나가는 모양.

문 따위를 한껏 시원스럽게 열어젖뜨리거나 그렇게 열려 있는 모양.
쩍을 포함하는 한 글자로 이루어진 단어 : 1 개

으로 시작하는 단어 보기

단단한 물체가 크게 짜개지거나 틈이 벌어지는 모양, 또는 그 소리.

으로 끝나는 단어 보기

단단한 물체가 크게 짜개지거나 틈이 벌어지는 모양, 또는 그 소리.
쩍을 포함하는포함하는 단어

이라는 글자를 포함하는 단어는 총 97개 입니다.

모두 확인하기

명언

행복의 한 쪽 문이 닫힐 때, 다른 한 쪽 문은 열린다. 하지만 우리는 그 닫힌 문만 오래 바라보느라 우리에게 열린 다른 문은 못 보곤 한다.

헬렌 켈러


의견 작성


최근 검색어